고객지원

CS Center

공지사항

한전, 국내최초 주파수조정용 ESS 준공식 개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관리자
0 6,467 작성일 16-01-30 15:45

본문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7월 10일(금) 조환익 한전 사장을 비롯하여 문재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유상희 전력거래소 이사장, 백수현 한국표준협회장, 김희준 대한전기학회 회장, 삼성SDI 조남성 대표이사, LS산전 한재훈 대표이사 등 관련 학계 및 산업계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안성시에 위치한 서안성변전소에서 국내 최초로 주파수 조정용 에너지저장장치(Energy Storage System, 이하 ‘ESS’) 준공식을 개최하였다. 


이번에 준공된 ESS 구축사업은 한전이 지난 2013년 10월 발표한 ‘ESS 종합 추진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된 사업으로, 한전은 2014년부터 총 570억원을 투자하여 국내 최초로 전체 52MW(서안성변전소 28MW, 신용인변전소 24MW)의 용량으로 주파수 조정용 ESS설비를 구축하였다.


※ 지난 2013년 10월 한전은 ‘창조경제 시대의 ICT기반 전력시장’ 정책에 발맞추어 2017년까지 총 6,250억원을 투자하여 주파수조정용 ESS 500MW를 구축하는 ‘창조경제 구현을 위한 ESS 종합 추진계획’을 발표함. 


이번에 구축된 ESS는 전기를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언제든지 쉽고 빠르게 다시 꺼내 사용할 수 있는 ESS의 최대 장점을 활용하여 기존의 발전소에서 시행하던 ‘주파수 조정※※’ 기능을 대체 할 예정으로,


계통의 주파수가 기준이하로 떨어지거나 상승 시 ESS의 충방전을 통해 표준 주파수를 유지함으로써 전력망의 안정적인 운영 및 발전설비의 효율적인 운영을 꾀할 예정이다.


※※ ‘주파수 조정(Frequency Regulation, F/R)’이란 전력의 안정적 공급을 위하여 전력수요의 변동에 따라 발전량을 조절함으로써 우리나라에서 사용하는 전력의 표준주파수인 60Hz로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을 말하며, 현재 일부 발전기 최대출력의 약 5%가량을 주파수 조정용으로 활용하고 있음.


조환익 한전 사장은 이 날 기념사에서 “ESS는 전력품질 향상, 전력계통의 안정화 등 활용분야가 무궁무진한 창조경제의 핵심 분야이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다양하게 참여하는 사업※※※으로 한전은 ESS 분야에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국내 기업과의 동반성장 및 해외 동반진출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범사업 참여 기업 현황 


- 대기업 4 (삼성SDI, LG화학, LS산전, LG CNS) 

- 중소기업 6 (코캄, 이엔테크놀로지, 우진산전, 헥스파워*, 우진기전*, 카코뉴에너지*)


* 헥스파워, 우진기전, 카코뉴에너지는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는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준공할 수 있도록 노력한 관련 직원 및 참여기업에게 표창장을 수여하였다. 


한편, 한전은 2017년까지 향후 3년간 총 5,680억원을 투자하여 매년 200MW(‘15), 124MW(’16), 124MW(‘17)의 ESS 설비를 추가로 설치함으로써 기존발전기의 주파수조정용 예비력을 일부 대체할 수 있도록 총 500MW의 주파수조정용 ESS를 구축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한전은 발전기 출력효율 향상 등 에너지의 이용효율을 높이는 한편 관련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 등을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한전은 전력과 ICT가 융복합된 에너지 신기술인 ESS를 신재생출력 안정용 및 피크절감용 ESS분야로도 활용범위를 넓혀 ESS분야 생태계를 적극 조성하는 등 관련 에너지신산업도 적극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출처 :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213095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남일길 101-2 | 대표자 : 김환욱

전화번호 : 062-974-4100~1 | 팩스번호 : 062-974-4102 | 이메일 : samw@samw.kr